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[속보]민주당 최고위, 이기우-백순환 예비후보 이의신청 '기각' 결정

기사승인 2020.03.02  14:20:38

공유
default_news_ad2

- 논쟁 끝에 총선 전체 판세 영향 우려 상세 설명 없이 통보

이기우선대본 2일 '선거법위반 혐의 검찰 및 중앙 선관위에 고발장 접수'
3일 오후 기자회견으로 '문상모 후보 자진사퇴 촉구' 예정

21대 총선을 불과 40여일 앞둔 2일 현재 더불어민주당거제시지구당이 후보경선과정의 불협화음으로 결국 예비후보자끼리 고발사태로 번지는 등 내분의 회오리 속으로 깊이 빠져들고 있다.

민주당 최고위원회는 2일 공천재심위원회가 상정 부의한 '거제시지구당 경선 불복이의신청'과 관련한 논쟁 끝에 결국 기각 결정을 한 것으로 전해졌다. 거제시지구당의 경우에는 일말의 이유가 있다고 보지만 젖체 총선 판세에 영향을 미칠 수 있다는 판단에 따라 기각 결정을 한 것으로 간접 소식통에 의해 전해지고 있다.

 이에 이기우선대본의 한 관계자는 명백히 선거법 위반 사실이 확인되고 있음이 법률가들의 자문에 의해서도 드러나고 있는대도 중앙당이 부당한 기각 결정을 한 것이라며 2일 문 상모공천자를 검검찰과 중앙선관위에 고발장을 제출했다고 한다.

또 3일 오후 2시에는 이러한 상황이 게속 확대될 경우 거제총선 판도에 지대한 영향을 미치게 될 것이라며, 문상모 후보는 선거법 위반 사실을 인정하고 자진사퇴할 것을 주장하는 기자회견을 열어 상세한 입장을 밝힐 것이라고 말했다. 

박춘광 기자 gjtline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거제타임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