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거제·통영 굴 까기 작업장 현대화…수출 스타품목 육성

기사승인 2024.06.15  00:02:08

공유
default_news_ad2

경남도는 미 FDA 인증 청정해역에서 생산한 굴을 경남 최초 수출 1억 달러 스타 품목으로 육성하기 위해 굴 까기 작업장 시설개선 사업을 추진한다고 9일 밝혔다.

경남 굴은 전국 생산량의 78%, 전국 수출 금액의 91%를 차지하나 대다수 굴 까기 작업장은 15년 이상 노후해 시설 개선이 시급했다. 이에 도는 안전하고 위생적인 굴 공급을 위해 올해 국비 신규사업으로 '청정어장 굴 전략품종 육성지원' 총사업비 96억 원을 확보했다.

도는 굴 까기 작업장 시설개선 20개소를 시작으로 총 130개소를 현대화할 예정이다. 굴 까기 작업장의 시설개선 시 신축은 6억 원, 개보수는 2억 원 한도로 지원한다. 시군 수요에 따라 통영시 62억 원, 거제시 34억 원, 통영시 62억 원을 배정했다.

선정된 사업자는 기존 시설 철거비, 작업장 및 보관시설, 위생시설, 용수시설, 폐수처리시설 등의 비용을 지원받게 된다.

도 관계자는 "기존 노후되고 불편한 작업환경의 전면 개선으로 생굴의 안전하고 위생적인 공급은 물론 쾌적한 작업환경 조성을 통한 작업자의 복지와 생산성에도 도움을 줄 것으로 기대한다"고 말했다.

거제타임라인 webmaster@gjtline.kr

<저작권자 © 거제타임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ad4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ad43
ad44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