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2020 공동체활동 주민공모에 '아주서당골천에 미래를 심자' 선정

기사승인 2020.08.12  02:05:53

공유
default_news_ad2

- 53개 다양한 분야에서 주민공동체들의 튼튼한 성장과 확산 기대

올해 8월부터 12월까지, 도비 1억 3천여 만 원 투입
[창원본부 박만희기자]
경남도가 올해 ‘공동체활동 주민공모사업’으로 거제시 아주동의 ‘아주서당골천에 미래를 심자’ 등 53개 주민모임을 선정했다고 밝혔다.

 올해 처음으로 추진하는 ‘공동체 활동 주민공모사업’은 도민 스스로 주민활동 계획을 제안하고 실행하는 도비 지원 사업이다.

 주민모임 활동정도에 따라 ‘씨앗기, 활동기, 열매기’ 등 3개 분야로 총 78개 주민모임의 사업이 신청됐으며, 이 중 ‘이웃 만들기 지원(씨앗기) 24건, 모임성장 지원(활동기) 27건, 공동체간 협력사업 지원(열매기) 2건’ 등 총 53개 모임이 선정됐다.

 씨앗기의 ‘이웃만들기 지원’은 공동체 활동 초심자들이 모여 마음을 나누고 소통한다는 취지의 사업들로 최대 1백만 원이 지원된다.

설명회 광경

▲주민들과 마을놀이터를 궁리하는 창원 진해구의 ‘신항마을 놀이터’ ▲마을 생태자원을 보호하는 남해군의 ‘두모마을 갯벌지킴이’ ▲글쓰기로 이웃과 소통하는 산청군의 ‘나를 만나는 글쓰기’ 등이 선정됐다.

활동기의 ‘모임성장 지원’은 모임의 지속 가능한 성장을 지원하는 사업으로 최대 5백만 원이 지원된다.

▲아파트 입주민 간 인사나누기 캠페인인 통영시의 ‘플라워 통영’, ▲무장애도시 촉진을 위한 창원 마산회원구의 ‘장애-비장애 오케스트라’, ▲주민들이 만드는 달력인 진주시의 ‘비봉마을 달력만들기’ 등이 선정됐다.

열매기의 ‘공동체간 협력사업 지원’은 2개 모임 이상이 공동으로 추진하는 공익활동을 지원하는 사업으로 최대 1천만 원이 지원된다.

▲지하도를 이웃 간 소통매개공간으로 탈바꿈하는 김해시의 ‘내외동 땅 오작교사업’ ▲생태자원 보호 및 골목상권 활성화를 위한 거제시의 ‘아주동 서당골천에 미래를 심자’가 선정됐다.

사업은 8월 협약일부터 12월까지 5개월간 진행되며, 이들 선정 모임에는 도비 총 1억 3천여 만 원이 투입된다.

이번 사업을 추진한 윤난실 도 사회혁신추진단장은 “이 사업은 코로나19 위기극복과정에서 확인된 주민들의 공동체 활동에 대한 격려와 기대에서 시작됐다”며 “사업 취지에 맞게 주민공동체의 자발적 활동 확산과 튼튼한 성장에 기여할 수 있도록 행정적 지원을 아끼지 않겠다”고 말했다.

박만희기자 gjtline@naver.com

<저작권자 © 거제타임라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